대한불교선재종 총본산 무등산 미륵사

대한불교선재종

총본산 무등산 미륵사

특별기도안내

정초기도

하루의 계획은 아침에 하고, 한 달의 계획은 초하루에 하고, 일 년의 설계는 정초에 계획을 잘 세워 후회 없는 한해가 되도록 마음을 다잡아야 할 것입니다 새해 정초가 되면 불자들은 가족과 함께 사찰을 찾아 부처님께 삼배를 하고 공양을 올립니다. 정초가 되어 사람들이 절을 찾는 것은 지난해 알게 모르게 쌓았던 죄업을 참회하고 한 해의 새로운 계획을 부처님께 고하기 위한 것입니다. 이것을 정초기도라 합니다. 정초기도를 통해 한 해를 바르게 살겠다, 한 해 동안 선근 공덕을 쌓아 나가겠다, 한해동안 열심히 수행하겠다는 각오를 부처님께 다짐하고 발원하는 자리입니다.

삼재소멸기도

삼재란 인간에게 9년 주기로 돌아온다는 3가지 재난을 의미하며, 도병재, 질역재, 기근재와 세계를 파계하는 수재, 화재, 풍재를 말합니다. 삼재의 첫해를 들삼재(입삼재)라고 하며 두 번째 해는 눌삼재(침삼재), 마지막 해를 날삼재(출삼재)라고 합니다. 가장 불길한 삼재년은 들삼재이고, 그 다음 불길한 삼재년은 눌삼재 · 날삼재 순입니다. 들삼재때는 가족이나 주변인이 화를 당하며 눌삼재때는 머무는 해라고 해서 매사에 시비곡직이 많다는 점이고 마지막 해는 재물이나 명예가 훼손되어 나쁜 결과를 초래하는 재앙을 가져오기도 합니다.

삼재액이 들면 그에 대한 예방법으로 『동국세시기』에서는 세 마리 매를 그려 방문 위에 가로 댄 나무에 붙인다고 하였습니다. 미륵사에서는 입춘과 동지에 삼재소멸불공을 올려 제불보살과 호법선신께서 삼재가 든 식구를 보우하시고 자비광명의 은총을 베풀어 주셔서 크게 올 삼재가 작게 오고 작게 올 팔난이 아주 없어지게 해서, 삼재팔난을 무사히 넘길 수 있게 도와드립니다.

입춘기도

입춘(立春)은 일년 사계절 가운데서 가장 처음 찾아오는 절기로서 봄을 알리는 신호인 동시에 역법상으로 새해가 처음 시작되는 뜻 깊은 날입니다. 예로부터 입춘이 되면 도시 시골 할 것 없이 각 가정에서는 기복적인 행사로 모든 재앙이 사라지고 봄날 같은 좋은 날이 오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입춘축(입춘대길)을 대문이나 문설주에 붙입니다.

미륵사에서는 이러한 전통적인 민속의 날을 계승 발전시킨다는 의미에서 매년 입춘절을 맞아 불보살님의 한결같은 가피를 얻어 일년 내내 가족의 건강과 재액을 소멸하기 위하여 입춘기도와 법회를 봉행하고 있습니다.

백중천도재 49일 지장기도

음력 7월 15일은 백중절, 중원일, 백종일, 망혼일, 머슴날이라 부르며, 불교에서는 우란분절이라 하여 우리 7대조상, 친족 및 수자령영가의 극락왕생을 비는 천도재를 올리는 날입니다.

이날은 목련존자가 지옥에 빠져 고통 받는 어머니를 위해 덕이 수승한 스님들께 공양을 올려 그 법력으로 해탈의 문으로 들어가게 하시는 날로, 미혹에 사로잡혀 거꾸로 메달린 듯 고통을 받으며 악도를 헤매는 수많은 중생들을 해탈 시키는 날입니다.

우란분절을 맞아 미륵사에서는 작게는 부모님과 선망 조상님들의 극락왕생과 해탈을 기원하고, 크게는 일체 중생을 구제 하겠다는 대서원을 실천하고자 49일 동안 지장기도와 천도재를 봉행하고 있습니다.

칠석 3일기도

칠석은 양수인 홀수 7이 겹치는 날이어서 길일로 여깁니다. 이 날은 견우와 직녀가 까막까치들이 놓은 오작교에서 한 해에 한 번씩 만난다는 유래담이 있는 날입니다. 예로부터 칠석날에는 칠성제를 지내며 가정에서는 정화수를 떠놓고 수명신인 북두칠성에게 무병장수를 기원하고, 부녀자들은 이날 견우성과 직녀성을 보며 베를 잘짜는 직녀처럼 바느질·길쌈 솜씨가 늘기를 빌었으며 남자들은 설화를 주제로 글짓기를 하기도 하였습니다. 미륵사에서는 칠월 칠석을 맞아 치성광여래께 공양을 올려 무병장수를 발원하는 칠성기도를 하는 날입니다.

동지기도

동지는 대설과 소한 사이에 있으며 음력 11월 중, 양력 12월 22일경이며, 일년중에서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날입니다. 동시에 차츰 밤이 짧아지고 낮이 길어지기 시작합니다. 중국 주나라에서 동지를 설로 삼은 것도 이 날을 생명력과 광명의 부활이라고 생각하였기 때문입니다. 전통적으로 이 날에는 팥죽을 쑤어 먹는데, 귀신과 액운을 물리치는 뜻이 있습니다. 이처럼 동지는 양의 기운이 싹트는 사실상 새해의 시작을 알리는 절기입니다. 작은설 동지를 맞이하여 미륵사에서는 가정평안, 가족건강, 소원성취를 위한 동지기도를 봉행합니다.

합동천도재

천도재는 죽은 이의 명복을 빌기 위해 독경 · 시식 · 불공 등을 베푸는 의식을 말합니다 죽은 영혼이 내생의 좋은 곳에 다시 태어나기 위하여 저세상으로 가는 길을 안내하고 인도하여 가는 방법을 가르쳐 주고, 이끌어 주는 법도의 의식행위를 말합니다.

사람은 살아생전 몸과 입과 마음으로 지은 죄를 명부세계에 있는 10대 명왕에게 재판을 받고 또 다른 생명으로 태어나는 윤회를 거듭합니다. 영가의 살아생전 알게 모르게 지은 삼업을 씻어내는 의식을 봉행하고, 염라대왕을 비롯한 십대명왕의 선처를 바라는 축원을 올리며, 극락세계에 잘 가기를 원하는 상주들의 염원과 기도를 올리는 의식이 천도재입니다. 미륵사에서는 매년 정초와 연말에 합동천도재를 봉행합니다.

법회일정
기도종류 입재 회향 시간 동참금 축원 접수
정초기도 1월 1일 1월 3일 3일 3만원 가족 12월 중순
입춘기도 2월 2일 2월 4일 3일 3만원 가족 1월 중순
삼재기도 2월 2일 2월 4일 3일 1만원 본인 1월 중순
백중천도재 음 5월26일 음 7월15일 49일 10만원 가족 6월 중순
칠석기도 음 7월 5일 음 7월 7일 3일 3만원 가족 8월초
동지기도 12월 16일 12월 22일 7일 3만원 가족 12월초
합동천도재 3월 중순 당일 10만원 가족 3월 초
12월 중순 당일 만원 가족 12월 초
온라인 무통장 입금안내
NH농협 355-0043-6856-03 예금주: 미륵사
자세한 사항은 종무소에 문의바랍니다. (062) 672-0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