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불교선재종 총본산 무등산 미륵사

대한불교선재종

총본산 무등산 미륵사

49재 및 기제사

49재

49재는 사람이 죽으면 그의 명복을 빌어주는 의식으로서 돌아간 날로부터 49일간 부처님께 공양하고 돌아가신 이에게 경전을 읽어줌으로써 망령이 지혜의 눈이 열려 좋은 곳으로 환생하도록 하기 위한 것입니다. 인간이 태어나고, 살아가며, 죽는 순간까지 한 번의 생과 사를 거쳐 다음 생으로 환생하는 사이의 의식원리가 육체의 모습으로 갖추지 못한 중간 상태를 중유 또는 중음이라고 하는데 바로 이 중유의 기간이 49일인 것입니다. 사람은 죽으면 곧 내생의 몸을 받아 나기도 하고 7일만에 태어나거나 혹은 49일만에 태어나기도 합니다. 이는 죽음 후의 세계가 살아 생전의 업보를 결정 짓는 것으로 업보가 무거운 사람일수로 빨리 몸을 받지 못하며, 49일은 천도 될 수 있는 마지막 날인 것입니다. 『시왕경』에 의하면 사람이 죽은 후 영가를 엄밀히 그 행위를 조사하는 데있어 열분의 왕이 있어 7일마다 한 분씩 조사를 해서 49일에 가서는 일곱 번째인 태산대왕이고 백일에 가서는 여덟 번째되는 평등대왕이고 소상에는 도시대왕, 대상에는 전륜대왕이 맡게 되어 조사가 완전히 끝난 다음 그 업보의 무겁고 가벼움에 따라 다시 생을 받게 된다고 했습니다.

천도재

천도재는 49재와 별도로 죽은 이의 명복을 빌기 위해 독경 · 시식 · 불공 등을 베푸는 의식을 말합니다. 사십구재를 미쳐 올려주지 못한 영가나 억울함이나 혼란한 생각으로 중음신으로 떠도는 선망조상을 극락왕생하도록 천도하여 주면 그 공덕은 살아있는 사람이 7분의 6을 받게 된다고 합니다.

기제사

선망조상이나 먼저가신 가족영가의 제사를 부득히 가정에서 지내기 어려운 불자를 위해 법당에서 재공양을 올려드립니다.

천도재, 49재 동참안내
구 분 동참금 비 고
49재(초재~7재) 490만원 7재때 - 바라, 살풀이 지전무, 극락무,
천도재 250만원 1회 - 바라, 살풀이, 지전무, 극락무
기제사 30만원 공통 : 의식에 필요한 음식은 사찰에서 준비
시다림(입관, 발인) 30만원 시외 : 40만원
온라인 무통장 입금안내
NH농협 355-0043-6856-03 예금주: 미륵사
자세한 사항은 종무소에 문의바랍니다. (062) 672-0009